Padograph パドグラフ 파도그래프

[case 009] Floating Matters

케이스 서울

2024.05.22(수) - 06.16(일)

MAP
SHARE
Facebook share button
Image 3086
장위동에 위치한 '케이스 서울'에서는 5월 22일부터 6월 16일까지 9번 케이스, 김진유, 류민지, 정현두 작가의 《Floating Matters》가 열립니다.

작업을 지속하는 일은 가끔 부유하고 있는 기분을 느끼게 한다. 이것이 저 바다 건너 보이는 섬에 닿기 위해 망망대해를 헤엄치는 일이라면, 바다 위에는 만들어진 길이 없기에 우리는 당연히 방향을 잃게 되기도 할 것이다. 하지만 옳다고 말하기 힘든 방향으로 우리가 간다 해도 결코 잘못된 방향으로 가는 것이 아니다. 헤엄치기보다 부유하고 있는 것에 가깝더라도, 처음 바라본 섬이 아닌 내가 떠 있는 물 아래에서 답을 찾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중략)
세 명의 작가 모두 회화를 매체로 삼고 있지만 나아가는 방식과 목표 지점은 각기 다르다. 나아가는 방식의 차이에서 오는 형식의 차이는 같은 매체 안에서도 다른 성격을 가진 작업으로 존재하게 만든다. 이 부분에서 우리는 작업이 전시장에서 가지는 자율성을 인정하고 서로의 작업에 역할을 부여함으로써 작업 간의 새로운 관계성이 생겨나고 각각의 작업이 나아가는 방식이 더 선명하게 보이는 순간을 기대해 보았다.
세 명의 작업은 서로에게 누군가가 되고 어디가 되고 무엇이 된다. 그리고 이는 다시 어디에서 무엇이 일어나 누군가에게 영향을 미칠 것이다.

[case 009]
Floating Matters
2024.05.22-06.16
김진유, 류민지, 정현두
디자인: 구자명
서문: 류민지

서울 성북구 장위로 83-4
운영시간 : 수-일 13시-19시

주차안내 : 공영주차장(도보7분) 또는 모두의주차장(공유주차장) 이용 부탁드립니다.
작가김진유, 류민지, 정현두
전시장케이스 서울 (case seoul, ケース・ソウル)
주소
20756
서울특별시 성북구 장위로 83-4 지층
오시는 길지하철6호선 상월곡역 1번출구에서 도보로 15분
기간2024.05.22(수) - 06.16(일)
관람시간13:00-19:00
휴일월요일, 화요일
SNS

    주변에서 열리는 이벤트

    Loading...
    Loading...